로고

911파산닷컴
로그인 회원가입
  • 개인회생
  • 정보 & 노하우
  • 개인회생

    정보 & 노하우

    회생파산 법무사는 할수없다[보도자료]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댓글 1건   조회Hit 6,540회   작성일Date 08-08-04 11:00

    본문

    한국경제 2007-7-11

    대법원이 개인파산·면책 및 회생 업무와 관련해 사건 수임부터 신청 등 모든 절차를 대행한 법무사에 대해 '변호사법 위반'이라는 유죄 판결을 내렸다.

    이들 업무는 변호사 고유의 업무라는 이유에서다.

    대법원 3부(주심 이홍훈 대법관)는 개인파산·면책 및 개인회생 신청 사건을 수임해 사건 신청과 수행에 필요한 모든 절차를 대리한 혐의(변호사법 위반)로 기소된 장모씨 등 법무사 2명과 김모씨 등 개인파산 전문 브로커 3명에게 유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들이 수임료를 받고 개인회생 또는 개인파산·면책 신청 사건을 수임해 사실상 사건 처리를 주도하면서 신청 및 수행에 필요한 모든 절차를 실질적으로 대리한 행위는 법무사의 업무 범위를 초과한 것으로서 변호사 사무를 취급하는 행위라고 본 원심 판단은 정당하다"고 밝혔다.

    대법원은 "법무사는 등기·공탁 및 민사집행법상 경매와 국세징수법상 공매 등을 대리할 수 있지만 그 외 사건을 취급할 때는 업무 범위가 '법원에 제출하는 서류 및 관련서류 작성과 제출 대행'에 한정된다"는 항소심 재판부의 의견을 그대로 받아들였다.



    피고인들이 법률적 조언과 함께 △의뢰인에게 유리한 절차를 선정해 주고 △사건의 진행 상황을 파악해 법원에서 보내는 보정 명령 등 서류를 수령해 통지해 주며 △채권자 집회일에 진술할 내용과 진술 태도나 방법을 지도하고 △신용불량 등록이나 압류를 해제해 주는 등 사실상 사건의 전 과정을 대행했으므로 '서류 작성 및 제출 업무 대행'의 범위를 넘어섰다는 지적이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입력: 2007-07-10 18:26 / 수정: 2007-07-11 09:33

    댓글목록

    profile_image

    최고관리자님의 댓글

    최고관리자 작성일 Date

    가끔 상담을 하다 보면 법무사 사무소에 개인회생이나 개인파산을 신청했는데 담당자가 연락이 안되어 법원으로 부터 보완하라는 서류와 보정서류를 제출하지 못하여 상담을 하시는 분들이 가끔 있습니다.
    법무사에게 그 책임을 물으려고 해도 법무사는 서류를 작성해서 제출하는것만이 그 업무이기깨문에 법무사가 나몰라라 하면 법적인 책임을 물을수도 없어 큰 낭패를 볼수 있습니다.

    그러나 공증인가 법무법인 변호사 사무소에 맡기시면 변호사가 선임되어 면책이 확정될때까지 법적으로 책임을 져야 하기때문에 변호사가 끝까지 책임을 질수 밖에 없습니다.
    더구나 법무법인에 맡기셨다면 담당 변호사뿐만 아니라 그 법무법인에서 회사차원에서 책임을 져야 하기때문에 낭패에 처할 문제는 없을것입니다.
    아무쪼록 믿을수 있는 곳에 맡기시어 마음 고생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